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원주 새 관광명소 ‘소금산 밸리파크’ 12월 오픈

수정: 2021.06.21 02:01

간현관광지 새 명칭 확정… 순차적 개장
야간개장 코스 ‘나오라 쇼’ 새달 선보여

출렁다리와 연계한 강원 원주의 명소 간현관광지 종합 레저시설단지가 ‘소금산 밸리파크’로 명명돼 오는 12월 그랜드 오픈한다.

원주시는 20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관광 제일도시를 목표로 야심 차게 추진하는 간현관광지를 소금산 밸리파크로 이름붙여 연말까지 순차적으로 개장한다고 밝혔다.

오는 12월까지 주간코스로 케이블카~소금산 출렁다리~하늘바람길~하늘정원~데크산책로~잔도~전망대~유리다리~에스컬레이터~음악분수가 연결된다. 야간경관조명, 음악분수, 미디어파사드 등으로 이어지는 야간개장 코스인 ‘나오라(Night Of Light) 쇼’는 이보다 앞선 다음달 말 선보인다.

소금산 밸리파크는 출렁다리를 비롯해 하부 탑승장에서 출렁다리까지 972m 구간을 초속 5m의 속도로 이동하는 케이블카, 404m 길이의 유리다리 및 전망대, 잔도, 데크산책로 등을 갖췄다. 가로 250m, 세로 70m의 천연 암벽에 설치되는 미디어파사드와 음악분수, 범퍼보트를 비롯한 물놀이 시설과 글램핑장 등 편의시설도 마련된다. 당초 명칭을 ‘소금산 스카이밸리’로 할 계획이었지만 다른 시군에서 ‘스카이밸리’ 명칭을 먼저 사용함에 따라 소금산 밸리파크로 했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1박 2일 머무르면서 주간에는 소금산 밸리 파크와 야간에는 ‘나오라 쇼’에 이어 다음날 중앙선 폐선 구간을 활용한 반곡금대 관광지로 이어지는 코스는 관광객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하는 전국 최고의 관광 코스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원주 조한종 기자 bell21@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