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평범한 대학생의 전공 이야기… ‘은평대전’ 인기

수정: 2021.06.24 01:16

13개 중학교·10개 고교 대상 멘토 진행
학과 안내·공부법·입시 경험담 등 소개

확대보기

▲ 서울 은평구 진로교육 프로그램인 ‘은평대전’의 하나로 지난 8일 증산동 연서중학교에서 진행된 ‘전공강연’.
은평구 제공

서울 은평구는 대학생이 지역 중·고등학교 학생에게 전공 얘기를 들려주는 청소년 진로교육 사업인 ‘은평대전’(은근히 평범한 대학생 언니·오빠들의 전공이야기)를 진행한다.

구는 은평대전이 지난 8일부터 오는 12월까지 13개 중학교와 10개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청소년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주관으로 진행되며, 대학생들이 멘토가 돼 중·고등학생 대상으로 전공 학과를 안내하고 공부법과 입시 경험담을 들려주는 프로그램이다. 학생과 교사들에게 매우 인기가 높다는 게 구의 설명이다.

은평대전은 대학생 멘토가 자신의 전공 학과를 소개하는 ‘전공강연’, 청소년이 관심 학과를 선택해 일대일 맞춤으로 진행되는 ‘전공박람회’로 구성된다. 사업에 참여하는 대학생 멘토 112명은 청소년들과 만나기 전 준비를 철저히 한다. 조별 교육을 통해 직접 제작한 강연자료를 바탕으로 모의 시연을 하고 반응을 공유하며 준비한다.

구 관계자는 “올해 8회를 맞는 은평대전은 은평구 대표 진로 진학 프로그램으로, 중·고등학생에게 큰 인기가 있을 뿐 아니라 멘토에 참여하는 대학생도 높은 성취감을 느끼고 있다”며 “고등학교 시절 멘티로 참여한 학생이 대학생이 돼 다시 멘토로 참여하는 선순환이 이뤄지는 걸 보면 뿌듯함을 느낀다”고 말했다.

은평대전 관련 자세한 사항은 은평구청소년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홈페이지(www.dreamazit.or.kr) 또는 센터 소셜미디어(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네이버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민석 기자 shiho@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