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성남시의료원 개원 1주년 기념 헌혈 큰 호응…임직원 65명 참가

수정: 2021.08.02 20:00

확대보기

▲ 성남시의료원은 개원 1주년을 맞아 지난달 29일부터 30일까지‘개원 1주년 기념 헌혈 캠페인을 벌였다. 성남시의료원 제공

성남시 산하 성남시의료원은 개원 1주년을 맞아 지난달 29일부터 30일까지 양일간 ‘개원 1주년 기념 헌혈 캠페인’을 했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혈액 공급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는 상황을 극복하고, 지역사회에 사랑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임직원 65명이 동참하였다.

진단검사의학과 김윤주 과장은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모든 혈액형에 대한 혈액이 부족한 상태에서 이번 캠페인을 통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라며 덧붙여 “꾸준한 헌혈 활동을 통해 위급한 환자들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성남시의료원은 지난해 2월 23일 감염병 전담치료병원으로 지정되어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함과 동시에 철저한 동선 분리를 통해 일반 환자를 대상으로 22개 진료과목 외래 및 입원, 수술 치료도 병행하고 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