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부산 10개 공공기관 직원 채용…통합 필기시험 새달 23일 실시

수정: 2021.09.15 09:28

확대보기

▲ 부산시청

부산시가 다음달 23일 ‘2021년도 하반기 공공기관 직원 통합 필기시험’을 실시한다.

14일 시에 따르면 이번 통합시험에서는 10개 기관, 총 178명을 채용한다. 기관별 채용인원은 교통공사 41명, 관광공사 6명, 시설공단 90명, 환경 공단 25명, 스포원 2명, 테크노파크 1명, 정보산업진흥원 3명,국제교류재단 1명,경제진흥원 7명,도시재생지원센터 2명 등이다.접수는 29일부터 다음 달 6일 오후 5시까지다.부산시 공공기관 통합채용 홈페이지(busan.saramin.co.kr)에서 온라인으로만 신청할 수 있다. 2개 이상 기관에 신청하거나 한 기관에 중복으로 신청할 수 없다.

필기시험은 다음달 23일 치러지며, 장소는 통합채용 홈페이지 등을 통해 별도 공고한다. 기관별 채용 직렬과 시험과목 등 자세한 내용은 오는 16일 오후 6시부터 시 통합채용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는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시험장 방역지침 등을 준수해 응시자가 안전한 환경에서 필기시험을 볼 수 있도록 철저히 관리할 계획이다.

공공기관 통합채용 제도는 소관 부처인 행정안전부의 권고사항으로 채용 공정성을 높이고자 올해 처음 도입됐다. 각 기관에서 모든 채용 절차를 진행하던 것을 시에서 필기시험을 주관하여 시험을 같은 날에 시행한다. 올해 상반기에 부산교통공사, 부산의료원 등 7개 기관, 총 257명이 통합채용으로 선발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에 공공기관 통합채용을 통해 청년들이 원하는 일자리를 얻고 자신의 꿈을 펼칠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