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최재해 “감사원 직무 독립·정치 중립 확보할 것”

수정: 2021.11.16 02:51

취임사서 “국민의 시각으로 미래 준비
감사 사각지대 기관은 정기 감사 실시”

확대보기

▲ 최재해 감사원장.
연합뉴스

최재해 신임 감사원장은 15일 “신뢰받는 감사 결과를 만들어 감사원의 직무상 독립성과 정치적 중립성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최 원장은 이날 제25대 감사원장에 취임하며 “공직사회의 효율적 작동과 적극적 임무수행을 지원하는 감사원으로서 기본에 충실하고 국민의 시각으로 미래를 준비하자”며 이같이 말했다.

최 원장은 취임사에서 “급변하는 행정환경에 발맞춰 감사 대상과 범위가 확대되는 속에서 본래의 임무인 회계 검사와 직무감찰을 충실히 수행하려면 핵심에 집중하고 일관된 기준에 따라 감사를 운영하는 데 힘을 쏟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최근 일부 공직자의 일탈행위로 훼손된 공직사회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그간 감사 사각에 있던 기관에 대해 정기적으로 감사를 실시하고 강도 높은 감찰 활동을 전개하는 등 공공부문 기강 확립을 위한 점검을 강화해야 한다”고도 했다.

이날 취임사에서 감사원의 정치적 중립성이 강조된 것은 전임 최재형 전 원장이 중도 사퇴 후 국민의힘 대선 경선에 뛰어들며 공직자의 부적절한 정치행 논란이 일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최 전 원장은 월성원전 감사 과정에서 현 정부와 대립하다 지난 6월 28일 퇴임한 바 있다.



안석 기자 sartori@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