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김길성 서울 중구청장 당선인 인수위 출범 “살기 좋은 명품 도시 만들겠다”

수정: 2022.06.10 17:08

확대보기

▲ 김길성 서울 중구청장 당선인.
중구청장직 인수위원회 제공



김길성 서울 중구청장 당선인 인수위원회가 10일 공식 출범했다고 중구청장직 인수위원회가 이날 밝혔다.

인수위는 이날 오전 11시 충무아트센터에 마련된 사무실에서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김 당선인은 ‘김길성과 함께하는 새로운 중구’를 구호로 내걸고, ‘살기 좋은 명품 중구’의 밑그림을 함께 그릴 인수위원 15명을 임명했다.

인수위원장에는 최명옥 전 서울시의원이 위촉됐다. 부위원장에는 중구 여성연합회 회장을 역임한 최우정 위원이 임명됐다. 자문위원장은 정동일 전 중구청장이 맡았다.

인수위는 ▲행정·재정 ▲교육·복지·문화 ▲도시계획 등 3개 분과로 구성됐다.

행정·재정 분과는 정진태 분과위원장을 중심으로 현 행정 조직과 기능·예산 현황 등을 파악하고 쇄신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교육·복지·문화 분과에는 김태영 분과위원장, 고재훈 위원 등이 임명됐다. ‘교육 덕분에 돌아오는 중구’, ‘어르신이 살기 좋은 중구’, ‘취미 생활이 보장되는 중구’ 등을 실현할 방안을 구체화할 방침이다.

경화수 분과위원장이 이끄는 도시계획 분과는 세운상가 재개발, 약수·청구·신당 역세권 종합발전 계획을 구체화하는 데 주력한다.

김 당선인은 “‘살기 좋은 명품도시’를 만들기 위해 중구를 깊이 이해하고, 전문성을 갖춘 인물로 인수위를 구성했다”며 “구민의 더 나은 삶을 위해 모두가 하나되는 ‘원팀’을 이뤄 중구의 새 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조희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