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김동연 경기지사직인수위 대변인에 이민주 전 SBS 기자 내정

수정: 2022.06.10 18:05

확대보기

김동연 경기지사직인수위원회 대변인에 이민주(사진) 전 SBS 기자가 낙점됐다.

10일 인수위에 따르면 김동연 당선인은 대변인에 전 SBS 기자 출신인 이민주씨를 내정했다.

이 대변인 내정자는 지난 1995년 SBS 공채로 입사해 21년간 기자로 근무했다, 갤럭시아SM 부사장, 박원순 전 서울시장 공보특보, 20대 대선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이재명 후보 공보특보를 지냈다.

지난 6·1 지방선거에서는 더불어민주당 김 당선인 선대위에서 방송콘텐츠본부 부본부장으로 일했다.



신동원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