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경기 1인 가구 37%는 월소득 100만원 미만

수정: 2022.06.28 02:24

500만원 이상 3.7% 불과
주거면적 60㎡ 이하 67%

경기도 내 1인 가구 셋 중 하나는 월평균 소득이 100만원 미만이고, 연령대는 30대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는 27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2 경기도 1인 가구 통계’(2021년 기준)를 발표했다. 도내 1인 가구 통계를 인구·가구, 주거, 소득 등 8개 분야별로 정리한 자료는 이번이 처음이다.

도에 따르면 도내 1인 가구는 약 140만 가구로, 전국 1인 가구의 21.2%를 차지했다. 도내 전체 가구 중 1인 가구의 비중은 2016년 23.8%에서 2020년 27.6%로 증가했다.

1인 가구 연령대는 30대 19.4%, 50대 17.0%, 20대 16.9%, 40대 16.3% 등의 순이었다.

지난해 기준 1인 가구 월평균 가구 소득은 100만원 미만이 36.6%로 가장 많았다. 이어 100만~200만원 23.9%, 200만~300만원 20.7%, 300만~400만원 10.7%, 400만~500만원 4.3%, 500만원 이상 3.7% 등으로, 200만원 미만이 60.5%를 차지했다.

생활비는 주거비 30.5%, 식료품비 25.2%, 보건·의료비 20.7% 등의 순으로 지출했다.

주거 면적은 40~60㎡ 이하 35.6%, 20~40㎡ 26.3%, 60~85㎡ 22.8% 등의 순으로, 1인 가구의 67.3%가 60㎡ 이하 주거 면적으로 거주했다.

신동원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