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서현진, 무례한 편의점 알바생에 불쾌감 “무서워라”

수정: 2022.08.07 18:01

확대보기

▲ 서현진 인스타그램

방송인 서현진이 편의점 아르바이트생의 무례한 행동에 불쾌감을 드러냈다.

서현진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용산역쪽에 일땜에 왔다가 머리끈 사러 편의점에 들어갔는데 아무리 찾아도 못 찾겠어서 20대 알바 여성에게 물어봤는데.. 하던 폰에서 눈도 안 떼고 말 떨어지기 무섭게 자기도 모른다 한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순간 너무 당황에서 암 말도 못하고 그냥 나오는데 드는 생각. 저 편의점 사장님 누군지 모르지만 안 됐다”라며 “자기 맡은 일을 똑부러지게 하는 건 스스로에 대한 존중이며 애정인 것을. 이런 말도 꼰대스럽게 느껴질까바 무서워라. 결국 머리 귀신산발로 연습 시작”이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서현진은 MBC 아나운서 출신으로, 현재 방송인으로 활약하고 있다.



김채현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