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광명시 경기도 첫 ‘1인가구지원센터’ 10월 개소

수정: 2022.09.30 10:44

확대보기

▲ 광명시청 전경

경기 광명시는 저소득 취약계층 1인가구의 사회적 고립을 예방하고 돌봄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1인가구지원센터’를 오는 10월 13일 문을 연다고 30일 밝혔다.

경기지역 기초단체중 최초로 문을 여는 ‘1인가구지원센터’는 하안종합사회복지관 구관 2층에 211㎡ 규모로 병원안심동행서비스, 복지서비스 제공 플랫폼 구축, 고독사 예방을 위한 마음e음 플래너(발굴단) 운영, 중장년 1인가구 커뮤니티 공간 및 프로그램 지원 등 맞춤형 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저소득 1인가구 상담 및 사례관리와 세대별 역량 강화 맞춤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박승원 시장은 “차별과 소외 없이 약자를 배려하고 튼튼한 사회 안전망으로 복지사각지대 없이 함께 잘 사는 광명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맞춤형 복지로 시민이 모두 행복한 광명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명시는 지속적으로 1인가구 전수조사를 실시해 고위험군 발굴 및 욕구를 파악하고 복지 지원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신동원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