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김동연 인수위, 스타트업 인재양성 ‘경기 파란학교‘ 제안

수정: 2022.06.29 10:07

파리 소프트웨어 교육기관 ‘에꼴(Ecole)42’ 본 따

김동연 경기지사직 인수위원회가 스타트업 혁신 인재 양성을 위한 경기도형 교육기관인 ‘경기 파란학교(가칭)’의 설립을 경기도에 제시하기로 했다.

인수위 중소기업-스타트업 특별위원회는 29일 “경기도를 스타트업의 중심으로 만들겠다”는 김 당선인의 공약을 구체화하기 위해 ‘경기 파란학교’ 설립을 도에 제안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경기 파란학교는 프랑스 파리의 소프트웨어 교육기관 ‘에꼴(Ecole)42’를 경기도 특성에 맞게 벤치마킹한 것이다. 에꼴42는 획기적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한 ‘현장형 인재 발굴’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다. 도는 파란학교를 설립해 인재 영입에 어려움을 겪는 스타트업계의 고충을 해결하고, 청년들에게 스타트업 참여의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특위 관계자는 “우수한 인재들이 서울에 집중돼 도내 창업자가 인재 영입에 어려움을 겪는 상황을 고려해 이 같은 제안을 구상했다”면서 “아직 구체적인 계획을 확정한 것은 아니지만 스타트업계의 어려움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는 반드시 필요하다는데 뜻을 모았다”고 말했다.

한상봉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P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