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농어업 소득 333 프로젝트’ 추진

안승순 기자
업데이트 2024-04-03 10:11
입력 2024-04-03 10:11
‘농어업 소득 333 프로젝트’, 농어업인 300명 선발 후 3년 내 소득 30%↑
이미지 확대
경기도 ‘농어업 소득 333 프로젝트’ 안내 포스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
경기도가 농어업 소득 향상을 위한 ‘농어업 소득 333 프로젝트’에 참여할 농어업인을 뽑는다.

‘농어업 소득 333 프로젝트’는 농어업 소득 30% 증대를 위해 농어업인 300명을 선발해 3년간 소득증대에 필요한 맞춤 지원을 하는 정책이다.

선발된 농어업인에겐 맞춤형 컨설팅과 다양한 분야의 교육, 커뮤니티 지원, 컨설팅 결과에 따른 시설·장비 지원 기회까지 제공된다.

자격요건은 경기도 내 주소지와 사업장에서 농어업에 종사하고 있는 농어업인 중 연간 소득자료 제출이 가능한 사람이다. 300명은 농어업 분야 소득증대 아이디어 발표를 통해 오디션으로 50명, 수시모집으로 250명을 뽑는다. 오디션은 성별·경력·나이와 상관없이 농어업 소득 증대를 위한 아이디어를 발표해 선발할 예정이며 수시모집은 농어업 현장에서 심사로 선발한다.

4월 30일까지 주 사업장 소재지 시‧군 농업부서에 신청서를 접수한다.

공정식 경기도 농수산생명과학국 국장은 “경기도는 농업소득이 1천만 원도 안 될 만큼 소득구조가 불안정하다”라며 “이번 ‘농어업 소득 333 프로젝트’로 농어업인에게 더 나은 성장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을 빈틈없이 하겠다”라고 말했다.

경기도는 지난달 19일 농어업 소득향상을 위해 2024년부터 2033년까지 10년간 2조 9,000억 원(도비 1조 746억 원)을 지원하는 내용의 경기도 ‘혁신 농어업 1번지 추진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농어업 소득 333 프로젝트는 혁신 농어업 1번지 추진계획의 핵심사업이다.

안승순 기자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